7
건축용도
건축평수
건축예정시기
건축예정주소
제목 비밀글
내용

제목
단독주택은 보안이 허술하다??
작성자
강대경 이사
2019.12.17 09:29 (370 Hit)

단독주택을 선택하기까지, 걸림돌 중 하나는 "보안"에 대한 불안감입니다. 




아파트에선 관리실도 있고, 안전하다고 생각하고 살아왔는데


막상 단독주택으로 가자니 보안이 불안할 것 같은 생각이 든다고 합니다.


특히 아내의 경우, 혼자 집에 있기가 무서워 단독주택으로 가자는 남편의 제안에 확답을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실제로 상담 중, 택지를 분양받으면서 담장의 높이를 낮게 규정한 지자체의 조례에 불만을 토로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아파트의 경우, 침입자가 들어올 곳은 현관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안전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침입하기는 어렵지만, 일단 들어오게 된다면?


외부와 차단되어 강도가 침입했다는 것을 아무도 모르고, 오히려 여유있게 범죄를 저지를 공간이 되어버립니다.






단독주택은 어떨까요? 


단독주택은 아파트보다는 침입이 수월할 수 있습니다.


현관문이 아니어도 이곳 저곳을 통해서 침입을 시도할 수 있겠죠.


하지만, 침입자는 밖에서 누가 보고 있을지 불안하고 
빨리 안전한 외부로 나가는 것이 들키지 않는다는 생각을 할 겁니다.






또 하나, 집안에서 침입자와 주인이 마주친다고 생각해 봅시다. 


단독주택은 들어올 곳이 많은 것처럼 나갈 곳도 많습니다.


반면 아파트는 저층이 아닌 이상 침입자가 나갈 곳은 현관문 밖에 없습니다. 


혹시 현관문 앞에서 침입자를 잡으려는 어리석은 행동은 하지 않으시겠죠?


침입자의 퇴로를 막지 않아 쉽게 도망갈 수 있게 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단독주택은 아파트에 비하면 어느 정도 오픈이 됩니다.


이웃이 서로 보초를 서주며, 물론 간섭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런 것들이 상호 소통되어야 제 기능을 합니다. 







간혹 담장을 2m 넘게 세우고 이웃으로부터 간섭을 받지 않으려는 집들이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오히려 침입자로부터 위험한 집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침입자가 들어가기는 힘들어도, 들어가면 집안을 천천히 돌아볼 수 있고 


주인에게 위협을 가해도 도와주는 사람없는 집이 되는 것입니다.




집지어 입주하고 1년 넘은 건축주들, 특히 여성분들을 만났을 때 이런 말을 종종 듣습니다.


"평생 아파트만 살다 남편따라 단독주택으로 왔는데, 첨엔 왠지 누가 훅 들어올 것만 같고 불안했어요.


몇 달 지나 이웃과도 친해지고 단독주택 생활에 적응과 안정이 되니, 그런 막연한 불안감은 사라졌어요" 



아마 단독주택이 불안하다고 느끼는 것은 살아보지 않은 환경에 대한 불안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시골에 사는 사람은 도시가 불편하고, 도시에 사는 사람은 시골생활이 힘듭니다.


자신이 잘 아는 곳, 살아온 환경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느끼는 것처럼 


잘 모르는 주거환경과 이웃에 불안을 느끼는 것은 당연합니다.




단독주택은 이웃과 함께 사는 집입니다. 


자연스레 서로 집을 지켜주는 사이가 됩니다.


단독주택의 생활이 즐거우면 안전도 함께 따라옵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예비건축주 상식
150 2020년도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과기준 사진 첨부파일 [1] 컨설팅부 박승완소장 117 2020.03.11
>> 단독주택은 보안이 허술하다?? 사진 첨부파일 [2] 강대경 이사 371 2019.12.17
148 팩트체크: 단독주택은 정말 추운가? 사진 첨부파일 [4] 강대경 이사 725 2019.11.22
147 [비용절감 정보] 지목이 농지인 땅의 건축주님들께! 필독사항 사진 첨부파일 [3]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259 2019.10.17
146 전원주택 부지 구입 시 확인사항 사진 첨부파일 [1]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675 2019.07.05
145 ‘추적60분’ 끝나지 않은 라돈의 공포,아파트를 덮치다를 보고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471 2019.04.22
144 2019년도 대체산림자원조성비 부과기준 사진 첨부파일 [1]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639 2019.03.28
143 문콕방지를 위한 주차구획 폭 확대 시행 사진 첨부파일 [1]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317 2019.03.07
142 [건축공사 감리세부기준 강화] -2 첨부파일 설계실 김동성건축사 511 2019.01.14
141 목조주택은 썩는다?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1295 2019.01.11
140 [건축공사 감리세부기준 강화]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이상현차장 860 2019.01.11
139 [공시지가 현실화 윤곽, 단독주택 보유세 폭탄] 사진 첨부파일 [4] 컨설팅부 이상현차장 391 2019.01.09
138 재산세 절약방법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이상현차장 687 2018.08.24
137 진입도로가 있다고 맹지가 아닐까요?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584 2018.08.17
136 조성부지가 임야일때의 대체산림자원조성비 산정 부과기준 사진 첨부파일 [1]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631 2018.05.15
135 [개정 세법] 직영공사한 건축물을 5년 이내 매각시 가산금이 부과됩니다.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이상현차장 1184 2018.01.31
134 [개정건축법] 내진설계 의무화 / 직영공사범위 축소 / 단열기준 강화 사진 첨부파일 [4] 기획부 허수원과장 9092 2018.01.03
133 「건축물의 에너지절약설계기준」 개정안 첨부파일 뉴타임하우징 781 2017.11.22
132 [건축행정 정보]내진설계 의무대상 강화[면적기준 변경추가] 사진 첨부파일 설계실 권만중실장 1103 2017.05.15
131 [건축행정 정보] 익산시 건축주직영공사 건축관리인 배치 완화 사진 첨부파일 컨설팅부 박승완팀장 825 2017.05.15